한국일보

한국일보 DB콘텐츠부 02-724-2449

home Image ID : 4567495

용산공원 국민 곁으로

대통령 집무실 인근의 용산공원 부지가 10∼19일 열흘간 일반 국민에게 시범 개방된다. 이번에 개방되는 곳은 신용산역에서 시작해 장군숙소와 대통령실 남측 구역을 지나 스포츠필드에 이르는 직선거리 1.1km 대규모 공간이다. 7일 언론에 미리 공개된 용산공원의 카페 거리. 대통령실 남측 구역의 플라타너스 나무 아래 식음료를 즐길 수 있는 휴게 공간이 마련된다. 2022.6.7.배우한 기자

등록일
2022-06-09
촬영일
2022-06-07
촬영자
배우한
사이즈
5568 x 3054
파일용량
3349640byte
해상도
300 dpi
BPP
24 BPP
파일포맷
JPG
사진구매하기

본 이미지의 저작권은 한국일보에게 있으며,
이미지 이용 시 반드시 사용허가가 필요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