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한국일보 DB콘텐츠부 02-724-2449

home Image ID : 4606214

[왕태석의 빛으로 쓴 편지] 충남 보령시 고대도 노을

시름을 살라먹은 고대도 '금빛 바다'. 노을이 지면 고기잡이 갔던 작은 배 한 척이 노을이 물들어가는 바다 위를 가로질러 서둘러 집으로 향한다. 보령=왕태석 선임기자 2022.07.11

등록일
2022-07-15
촬영일
2022-07-11
촬영자
WANG TAE SEOG
사이즈
2445 x 1612
파일용량
3106480byte
해상도
300 dpi
BPP
24 BPP
파일포맷
JPG
사진구매하기

본 이미지의 저작권은 한국일보에게 있으며,
이미지 이용 시 반드시 사용허가가 필요합니다.


※ 한국일보사가 제공하는 이미지를 사용할 경우
   저작물 상 피사체에 대한 초상권, 상표권 등
   제반 권리는 사용자가 별도 취득하여야 합니다.